#4 노마드씨 원정대 : 여행하는 디지털 노마드

2016-2017 도시별 생활살이 이후 애나에게는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그 변화 중의 하나는 매년 6개월동안 해외에서 일을 하기로 마음먹은 일이죠. 일하면서 여행을 한다는 것이 쉽지 않은것도 사실이었지만 그만큼 얻은 것이 더 많았기 때문인데요. 실제로 노마드씨 팀에도 많은 영향을 주어 일하는 방식이나 가치관, 실행 방식들에 변화를 가져왔습니다.

이번에는 혼자가 아닌 함께 출발을 하려고 합니다. 일명 <노마드씨 원정대>라는 프로젝트로 말이죠. 노마드씨 원정대는 세계에 있는 다양한 도시에서 함께 일하며 여행하는 디지털 노마드 모험 프로젝트입니다.

어쩌면 이 때의 만남이 노마드씨 원정대 시작의 출발선이 아니었을까 합니다.

노마드씨 원정대 1기 모집 (종료)
https://brunch.co.kr/@nomadc-anna/115

노마드씨 원정대의 시작

올해 5월 프랑크 푸르트에서 여정이 끝날 무렵 노트북을 켜고 기록을 이어 나갔습니다. 언제할 지 혹은 어떻게 할지 구체적인 계획을 세워둔 것은 아니었지만 노트에는 가고 싶은 나라를 리스트업 해두었더군요. 그리고 한국으로 들어와 얼마 지나지 않아 결심을 하게 됩니다. 다음 여정은 혼자가 아닌 함께 떠나보기로 말이죠.

2017.5.2 프랑크 푸르트 친구 슬아의 집 책상에서
2017.5.2 프랑크 푸르트 친구 슬아의 집 책상에서

노마드씨 원정대 1기 : 애나, 루시로 최종 결정

8월은 원정대 멤버를 찾는데에 집중했습니다.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여정을 함께한다는 것이 멋진 일이기도 하지만 어려운 일이기도 합니다. 시작할 당시에는 함께할 사람을 찾기가 힘들것이라는 생각을 안고 시작했는데 6명의 고마운분들이 신청을 해주셨습니다. 그리고 그 중 2명은 온라인 미팅을 통해 최종 결정을 내렸습니다.

온라인 미팅을 진행했음에도 새로운 멤버를 선택하지 못한데에는 한가지 이유가 있었습니다. 역량과 지향점, 가치관들은 잘 맞았지만 공개되지 않았던 미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어려웠습니다.

‘노마드씨 원정대를 서비스화 하기 위한 실행’

모집글을 공개했을 때 멤버 조건에는 ‘공동 프로젝트를 통한 수익창출, 인재상’만을 내세웠지만 이 프로젝트는 향후 서비스화가 가능한지에 대한 실험을 하는 여정입니다. 온라인 미팅을 통해 이에 대한 이야기를 주고 받았지만 그 리스크를 감당하기에는 이해관계가 부족하다고 느꼈습니다.

2번의 생활살이를 함께했던 루시와 떠나기로 했어요.
2번의 생활살이를 함께했던 루시와 떠나기로 했어요.

노마드씨 원정대 1기는 이번 여정을 통해 다음을 실험합니다.

  •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수익 창출
  • 노마드씨 원정대를 사업화하기 위한 구상과 실행

2017년 11월…

6개월간의 동남아 생활살이 여정이 시작됩니다.
노마드씨 원정대를 응원해주세요

노마드씨 원정대 페이스북 구경가기

 


노마드씨 원정대 1기 멤버
애나
루시